pancake.jpg

 

IHOP의 팬케익 (IHOP은 이름 그대로 팬케익 하우스입니다)

 

 

 

 

ihop.jpg

IHOP

부담없는 가격으로 식사를 하고 싶을 때 들를 수 있는 레스토랑으로 IHOP이 있습니다. 설마 모르시는 분은 없겠지요. 체인이지만 각 레스토랑별로 메뉴와 운영 방법이 약간씩 다릅니다. 

 

어떤 곳은 계산을 나가면서 카운터에서 하도록 하는 곳도 있습니다. 커피 포트째 줘서 스스로 따라 마시도록 하는곳이 있는가 하면, 어떤 곳은 서빙하는 분이 리필해주는 곳도 있습니다.

 

몇일전 GA400 위쪽 프리미엄 아웃렛 앞쪽에 있는 IHOP에 들렀습니다. 메뉴판이 약간 다르더군요. 

 

뭐냐면, 각 메뉴마다 칼로리를 모두 기재해 놨습니다. 일부 메뉴에 기재한 것은 봤지만 모든 메뉴에 기재한 것은 이곳에서 처음 봤습니다. (사실 자주 오지는 않았기 때문에 오래전부터 기재했더라도 못봤을 것 같습니다.) 

 

오물렛 일반은 1075KCal, 벨지언 와플 390KCal, 프렌치 토스트 콤보 1476KCal............ 다 아시겠지만, 메뉴판에 적힌 칼로리를 보면 제 정신으로는 먹을수 없습니다. 칼로리가 높아도 높아도 너무 높아요.

 

다행히 잘 찾은 덕에 600KCal 선에서 타협을 했습니다. 한식에 비하면 여전히 높습니다만.

 

coffee.jpg 맛없을 것이라고 (맛있는 것은 보통 칼로리가 높으니까) 예상하면서 주문했는데, 의외로 좋았습니다. 담백하고, 먹고난 후에도 느끼하지도 않고, 동행한 분들의 평도 아주 좋았습니다.

 

메뉴에 칼로리를 표시한 것이 플러스가 되었습니다. "의도는 좋지만 손님 끄는데는 마이너스다"라고 생각했지만, 먹고난 후 느낌... 몇주 지난 후 다시 방문할 의사가 있는지... 등을 고려했을 때 성공했다고 봐도 될 것 같습니다.

 

시간 날때 찾아보세요. 단, 지점별로 편차(???)가 있을 수 있으므로 마음에 안들었다고 뭐라하지는 마세요.

 

 

 

Address:

4117 Dawson Forest Rd,

Dawsonville, GA 30534

 

ihop_map.jpg

 

 

ihopmenu.jpg

(Photo from www.ihop.com by U.S. Code Title 17, Section 107-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