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도 보안카메라를 설치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꼭 도둑을 걱정해서라기 보다는, 손님이 찾아오거나, 오늘 잔디를 깎았는지, 소나기가 오는데 문 앞에 놓인 소포가 비에 젖는 것은 아닌지, 아이들이 귀가 했는지 등등 확인하고 싶은 일들이 많기 때문이다.


참고로, 보안카메라는 CCTV(Closed Circuit Television) 보다는 Surveillance System, Surveillance Camera System, Security Camera System 등등의 용어가 더 많이 쓰인다.   



카메라 타입


보안카메라에는 5가지 타입이 있다. (1) 비디오 케이블(Coaxial cable)로 영상을 전송하는 아날로그 카메라 (2) 비디오 케이블로 영상을 전송하는 디지털 카메라 (3) 이더넷 케이블(IP PoE)로 영상과 전원을 전송하는 디지털 카메라 (4) 무선 카메라 (5) 단독 WiFi IP 카메라


현재, (1) 아날로그 카메라는 사실상 단종되었고, (2) 비디오 케이블을 사용하는 디지털 카메라가 주종을 이룬다. 과거에 설치해 놓은 아날로그 비디오 케이블을 그대로 이용하면서, 영상을 디지털 신호로 변환하여 전송하기 때문에 편의성, 가격, 고해상도 세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케이블을 새로 깔아야 할 경우에는 (3) 이더넷 케이블을 이용하는 방법도 좋다. 현재로써는 비디오 케이블을 이용하는 것에 비해 특별한 장점은 없지만, 초고해상도 4K~8K 카메라까지 대응할 수 있어 향후 몇십년을 내다볼수 있기 때문이다. 


(4) 무선 카메라는 비디오 케이블을 깔 필요가 없다는 면에서 좋기는 하지만, 무선이다보니까 유선에 비해 안정성이 떨어지는 점이 최대의 단점이다.  가격도 유선 카메라에 비해 비싸다.


(5) WiFi IP 카메라(주로 무선)은 카메라 하나만 따로 독립적으로 작동하는 것인데, 주로 강아지나 어린 아이를 관찰하기 위해 사용하고, 현관이나 뒷 뜰을 간편하게 모니터링 하고 싶을 때 이용한다.



구입시 고려사항


제일 먼저, 몇대의 카메라가 필요할지 계산해 본다. 현관, 드리이브 웨이, 사이드 야드, 백야드, 덱, 파티오 등등... 가정에서는 4채널이나 8채널 짜리가 보통이다. 


비디오 케이블(또는 이더넷 케이블) 배선이 가능한지도 고려해본다. Attic이나 지하실을 통해 수평으로 케이블을 배선하고, 외벽이나 내벽을 따라 수직으로 케이블을 뽑을 수 있어야 한다. 지하실이 피니시 되었는지, attic에 접근이 가능한지, 지하가 없는 슬랩 집인지 등에 따라 설치 방법을 달리해야 한다. 천정이나 벽에 군데군데 구멍을 꿇고 배선을 한 후, 구멍을 패치해 주는 것이 일반적인 방법이다. 외벽 바깥으로 배선을 숨기기도 하는데 아무래도 벽 내부로 뽑는 것이 더 깔끔하다.   


비디오 케이블을 새로 깔기 힘들다면 무선 시스템을 고려해 볼수도 있다. 다만, 무선 카메라도 어디에선가 전원을 뽑아 연결해줘야 하기 때문에, 비디오 케이블을 배선하는 것에 비해 설치가 아주 쉬운 것만은 아니다. 


비디오 케이블이나 이더넷 케이블을 쓰는 유선 시스템은 UPS에 연결하면 정전이 되어도 카메라가 동작하지만, 무선 시스템은 정전이 되면 카메라가 꺼져버리는 문제점도 있다.  


구입은 로컬 스토어(Costco, BestBuy, HomeDepot 등등)나 온라인(amazon 등등)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어디서 구입하냐보다는 어느 회사 제품을 선택하냐가 중요하다.


스마트폰 앱을 얼마나 잘 만들었고 얼마나 잘 업그레이드 해주냐가 제일 중요한 포인트다. 회사는 얼마나 오래되었는지, 평판은 있는지, 앞으로도 사업을 계속할 것인지, 앱 기능은 좋은지, 업그레이드는 자주 하는지, 다른 유저 리뷰는 좋은지 등등을 살펴야 한다.


1~2년 하다가 그만두는 회사들도 부지기수다. 본사가 어디인지도 모르고, 앱은 어디서 만드는지도 모르고(자체 개발을 못해 외주 처리하는 경우도 많음), 처음에 앱 하나 덜렁 만들어 놓고는 업그레이드는 뒷전인 회사도 많다. 


평판있는 회사를 선택해야 하는 또 다른 이유는 사생활 침해 때문이다. 비디오 화면이 그 회사 서버로 전송되는데, 보안이 허술하다면 해커에게 노출될수도 있고 사생활 침해를 받을수도 있다.



설치


설치과정중에 벽을 통해 케이블 뽑는 것이 제일 힘든 일이고, 이것만 하면 90%는 끝난 셈이나 마찬가지다. 손재주가 있다면 DIY로 충분히 할수 있으나 경험이 없다면 핸디맨이나 전문가에게 맡기는 것이 좋다. 


외벽에 카메라를 설치할 때는, 사다리에서 떨어지지 않도록 안전에 특별히 주의해야 한다. 너무 높은 곳에 설치하지 말고, 손을 뻗으면 바로 닿지는 안되, 낮은 사다리를 놓고 조금만 올라가면 닿는 정도가 좋다. 너무 높으면 카메라에 얼굴이 잘 안잡힐수 있고, 그렇다고 너무 낮으면 도둑이 손쉽게 카메라를 돌려 놓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조금이라도 안전하지 않다 생각된다면 즉시 작업을 중단하고 전문가에게 의뢰하는 것이 좋다. 비디오 케이블이나 네트웍 케이블은 low voltage 케이블이기 때문에 전기 라이센스 없이도 설치할수 있다(단, 거주지  local code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사용


요즘 나오는 시스템은, 설치가 끝나고 인터넷에 연결만 하면, 특별한 조작 없이 바로 스마트폰 앱을 통해 화면을 확인할수 있도록 되어 있다. 


움직임이 있을때만 녹화되도록 할수도 있고, 24시간 녹화되도록 해놓을 수도 있다. 우리집 드라이브 웨이에 차가 들어오면 녹화하고, 집 앞에 지나다니는 차들은 제외하도록 모션 감지 영역을 설정할수도 있다.  


움직임이 감지되면, 스마트폰 앱을 통해 노티스가 오도록 설정할수도 있지만, 현재 기술로는 오작동이 많아 유용하지는 않다. 벌레, 나뭇잎 움직임, 구름, 눈, 비, 개, 고양이 등등과 사람이나 차량 움직임을 구분할만한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시스템은 아직까지 없기 때문이다.




cctv.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