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GAHOMEFIND

애틀랜타 부동산에서 부동산 동향, 전망, 뉴스 등을 제공합니다.

추가 (Update: March 2021)

 

COVID-19 사태가 발생한 후 1년이 경과했다. 처음 사태가 발생했을때보다 코로나 상황은 훨씬 나빠졌었다. 미국 정부와 국민들의 코로나 대처가 사상최악였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경기는 생각보다 나빠지지 않았고(경기부양과 통화팽창 덕분), 초창기에는 일부에서만 인플레이션을 예측은 했지만, 지금은 경제학자들까지 나서 공공연하게 거론하는 단계까지 왔다. 이제는 인플레이션을 피할수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주택 가격은 지역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평균적으로 1년전에 비해 10~15만달러 정도 상승했다. 30만달러 집은 40만달러가 되고, 50만달러 집은 60만달러가 되었고, 100만달러 집은 115만달러 정도가 되었다.

 

역사이래로 애틀랜타 집 값은 항상 안정된 상태였다. 그러나 지금은 코로나로 인한 매물부족과 원자재값 상승, 인플레이션 예상, 낮은 이자율의 4박자가 맞아 떨어지면서 바이어 뿐만 아니라 셀러들도 놀라는 수준으로 집 값이 오르고 있다.  

 

주택 구입이 필요한 분들은 아직 오르지 않은 가격에 나오는 집들도 간혹 있므로, 지금 기회를 놓치지 말아야 한다.

 

 

------------------------------------
추가 (Update: Nov, 2020)

 

아래 글을 쓰고 8개월이 흘렀다. 예상은 했지만 그 이상으로 매물이 줄고, 수요는 더 늘어서 부동산 가격이 작년 대비하여 15~20% 이상 상승했다. 물론 이 가격으로 그대로 굳어지기에는 아직 남아있는 과제가 있다. 

 

첫째는, 코로나19 상황이 예상보다 더 심각하고 더 오래가고 있다는 점이다. 백신이 개발되었지만 일반 대중까지 다 맞으려면 2021년 여름은 되어야 한다고 한다. 아직도 8개월은 더 남은 셈이다.

 

둘째로, 경제활동이 정상적이지 못하다보니까 모기지 연체율이 너무 높아졌다. 몇집에 한집은 모기지를 연체하고 있다. 물론 모기지를 연체해도 차압으로 이어지지는 않아서 부동산 시장에 직접 영향을 주고 있지만 않지만 정상적인 상황이 아니다.

 

세째로, 코로나19 백신이 보급되어도 온라인으로 옮겨간 비지니스가 다시 오프라인 매장으로 돌아올것 같지는 않다는 점도 있다. 한가지 예를들면, 온라인 그로서리에 한번 익숙해진 소비자들은 코로나19가 해결되어도 여전히 온라인을 선호할 것이기 때문이다. 비지니스에 대한 자연스러운 구조조정이 이뤄질 것으로 보이며, 커머셜 부동산 시장의 구조조정으로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 가격에 상승요인으로는,

 

첫째로, 인플레이션 기대치와 필요성이 상당히 높아졌다는 점이다. 미국의 천문학적인 부채를 줄일수 있는 기회인데, 전 세계적으로 용인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둘째로, 건축자재 값이 급등해서 신규 주택 가격이 상승했다. 대기수요도 많아 몇달~1년 이상 대기해야 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기존 주택가격에도 영향을 주고 있다.

 

세째로, 저금리가 앞으로도 당분간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직업이 있는 사람들에게는 집을 늘릴 좋은 기회가 된다. 똑 같은 월급으로 과거에 비해 구매력이 높아진 것이므로, 더 비싼집을 구입할수도 있다.

 

 

----------------------------
원 글 (April 2020)

 

부동산 시장에 어느 정도의 영향을 줄 것인가

 

COVID-19 (코비드 나인틴) 는 에볼라(치명률 65%), 메르스(치명률 24%~40%), 사스(치명률 10%)와 다르게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치명률이 평균 2~4%대로 아주 높지는 않으나(10대 0.01%이하, 20~30대 0.1%, 40~50대 0.6%, 60대 1.75%, 70대 6.5%, 80대 17%), 전파력이 다른 바이러스보다 훨씬 높아 경제적 충격이 더 큰 문제가 되고 있다.  

 

2009년 발생한 H1N1(신종플루)은 타미플루라는 치료제가 있어서 치명률(평균 0.02%. 60대 0.8%, 70대 2%)이 높지 않았기 때문에 펜데믹 후 토착화되어 이제는 계절 독감 중 하나가 되었다. COVID-19도 이미 종식할 수 없는 수준으로 퍼져 신종플루와 마찬가지로 토착화 단계로 갈 수 밖에 없지만, 치료제가 아직 없는 점이 다르다.  

 

COVID-19는 변이가 심한 RNA 계열의 바이러스 이기 때문에 백신 제조에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이미 백신 임상시험에 돌입한 곳도 있지만 보통 18개월 정도는 걸리기 때문에 빨라야 내년 여름에나 나올 수 있다. 다만 모든 역량과 자금이 투입될 것이므로 2020년 연말 정도로 기대해 볼수도 있다. 중국에서는 9월 출시한다고 주장하고 있고, 미국은 임상 단계를 거쳐야 할 것이므로 중국보다는 시일이 더 걸릴 것이다.

 

치료제도 이미 임상시험에 들어간 곳이 있지만 아직이다. 어찌되었든 치료제와 백신이 없는 상태에서 최소 4~6개월은 더 보내야 하는 셈이다. 

 

즉, 코비드19는 일시적인 것이고 결국은 해결될 문제이기 때문에 부동산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지는 않겠지만, 바이러스 전파를 늦추려고 경제활동을 중단하면서 발생하는 파급효과로 인한 단기적 영향은 피할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 시장의 현재 상황

 

집을 내놓은 집주인의 경우, 혹시 집을 보러오는 사람중에 감염자가 있지나 않을까 걱정하는 것이 당연하다. 집을 보러가는 바이어도 그 집주인 혹은 그 집을 보러온 다른 바이어가 전파자면 어쩔까 하는 생각을 하는 것은 자연스럽다. 

 

꼭 팔아야 하는 오너는 내놓을 것이고, 꼭 사야하는 바이어는 사겠지만, 불요 불급한 수요나 매물은 줄어들 것이다. 기분전환 차원에서 이사를 하려는 공급과 수요도 줄어들 것이다.

 

Stay at Home / Shelter in Place  행정명령도 시장에 일시적 영향을 줄수 있다. 물론 이미 계약된 거래를 지속하거나 만기된 렌트에서 이사 나가거나 새 집을 계약하는 등은 Essential Infrastructure에 해당되므로 계속 진행할 수 있다. 다만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다. Virtual Tour등을 통한 온라인 거래도 가능은 하지만 집을 (특히 싱글홈을) 보지도 않고 매매하는 것에는 사실상 불가능에 가깝다. 카메라에 비친 집과 직접 눈으로 보는 집은 180도 다른 경우가 거의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현재 마켓 상황에도 이미 반영이 되고 있다. 좋은 매물의 개수는 줄어들었다. 빈 집으로 팔수 있는 집들은 여전히 마켓에 새로 나오고 있지만, 주인이 살면서 팔아야 하는 집은 새로 마켓에 나오는 경우도 있지만 보류하는 경우가 더 많다.

 

반면 집을 구입해야 하는 사정이 있는 로컬 바이어는 여전하다. 렌트가 만기가 되었거나 이직을 해야하는 분들은 어찌되었건 필요하기 때문이다. 급한대로 렌트 기간을 몇달 연장할수는 있겠지만 집을 찾는 대기수요 자체가 줄어드는 것은 아니다. 타주에서 이주해 오시는 분들만 여행이 불가능해 일시 중단 되었을 뿐이다. 

 

그러다보니 집 가격이 거꾸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사는 해야겠고 집은 없으니, 경기가 좋든 나쁘든 집 주인이 부르는 값을 다 줄수 밖에는 없다.  부동산은 수요와 공급의 원칙을 따른다. 이유가 어찌되었든 공급이 줄어들면 값은 오르기 마련이다. 

 

정부가 경기부양을 하기 위해 통화팽창을 하고 이자율을 낮추는 것도 향후 부동산 가격상승을 유발할 수 있는 상당히 중요한 요인이다.

 

이 기간중 비즈니스 중단이 장기화되면 정리해고 등이 늘어날수 있고, 수입이 줄거나 실직한 사람들이 모기지 부담 때문에 살던 집을 내놓을 가능성이 있었지만, 정부 차원의 금융지원이나 모기지 동결이 진행되고 있고 크레딧 동결 조치 등도 하고 있어서 코로나 사태가 아주 장기화(1년 이상)되지 않는 한 서브프라임때와 같은 차압주택의 증가로는 이어지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의 부동산 시장 상황

 

당분간은 매물 부족으로 인한 가격 상승 압력과 경제활동 중단과 심리적 위축으로 인한 하락 기대가 동시에 존재할 것 같다. 가격이 상승 보합 하향을 반복하다가 이 상황이 해결될 전망이 보이는 시점(2020년 가을)에는 심리적 위축이 풀리면서 다시 회복되면서 결국은 지금 가격 이상으로 상승하게 될것으로 보인다. 오히려 COVID-19로 인한 경기침체를 해결하려고 풀은 통화로 인해 인플레이션 압력이 커지고, 그로인해 부동산 가격 폭등이 있을 수도 있다.

 

지역적으로는 전통적으로 탄탄한 기반을 갖춘 지역은 여전히 강세를 보이겠고, 변두리 비인기 지역은 당분간은 보합 내지는 하락세를 보이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자금이 있는 분 중에서 무주택인 분들은 이런 기회에 구입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수 있다. 과거 서브프라임때도 돈 있는 사람들은 부동산을 사들였고, 그때 못산 것을 지나고나서야 후회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더구나 이번에는 구조적 경기침체 때문에 발생한 상황이 아니고 자연재해(허리케인, 지진 등)와 마찬가지로 발생한 것이기 때문이 상황만 종료되면 정상을 되찾는데 그리 오랜 기간이 걸리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인플레이션 압력을 무시해서는 안된다. 현재 미국을 지탱하는 것은 빚이다. 다른 나라가 이정도 빚더미에 올라 있었으면 벌써 국가부도사태에 이르렀을 것이다. 그러나, 미국은 달러라는 기축통화 덕분에 천문학적인 빚을 지고도 잘 살고 있다. 그런데, 코로나로 침체된 경기를 살리려고 경기부양책을 사용하면, 빚이 눈덩이처럼 더 커지게 된다. 더 이상 지탱할수 없는 수준까지 도달하게 된다.

 

이 것을 해결할 유일한 방법은 인플레이션을 용인하는 것이다. 기축통화라는 위상 때문에 인플레이션이 쉽지는 않지만, 때마침 다른 나라들도 통화팽창을 해야 하는 시점이고 코로나라는 좋은 빌미가 있기 때문에, 미국 정부와 경제계 및 국제적으로 인플레이션에 대한 암묵적 합의가 이뤄진다면 미국에게는 더할수 없이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다.


 

결론

 

공격적 검진으로 모든 감염자를 찾아내 격리하고, 치료를 국비로 하고, 마스크를 쓰며 백신을 기다리면 이 문제는 결국은 해결될 문제이다. 그러고 나면 구조적 문제가 아닌 자연재해에 준하는 사안이므로 곧바로 회복될 것으로 전망된다. 

 

오히려 이번 사태는 미국의 구조적 문제를 털고갈 아주 좋은 기회가 될수 있다. 세계화를 외치며 공장들을 전부 중국으로 이전하고 천문학적 채권을 발행해 빚으로 운영해온 미국 경제의 문제를 전부는 아니더라도 해결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기 때문이다. 그러고 나면 미국이 다시 몇십년전 과거의 활력을 되찾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기대도 하게 된다. 

 

부동산에 투자할 분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수 있다. 다만 경기가 회복되기 시작하면 일반이 예상하는 것보다 회복속도가 훨씬 빠를 것이므로 실수요자라면 그때까지 기다리지 말고 좋은 매물을 찾는데 시간을 쓰기 바란다. 좋은 매물은 경기가 나빠도 가격이 안떨어지고, 경기 회복시에는 더 오른다.

 

 

미국 애틀랜타 집값 (2022년 9월 집 값) newfile Aug 25, 2022
매물 부족으로 급격히 오르던 부동산 가격이 6월 들어서면서 오름세가 꺽였고, 7월에는 보합세를 보였으며, 8월에는 아주 약간의 조정을 거쳤습니다. 8월 거래된 기록을 보면, 이미 오른 가격에 나온 집들 중에서는 상태가 좋을 경우 나온 가격에 거래가 되었... 
미국 애틀랜타 집값 (2022년 5월 집 값) file May 04, 2022
매물 부족으로 극심하게 오르는 지역도 있고, 완만하게 오르는 지역도 있습니다. 지역에 따라 약간의 차이가 있으며, 전반적인 상승세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자율이 급격하게 상승하고 있는데 아직까지 수요를 억제하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너무 무리하게 매... 
미국 애틀랜타 집값 (2022년 4월) file Apr 10, 2022
매물 부족으로 극심하게 오르는 지역도 있고, 완만하게 오르는 지역도 있습니다. 지역에 따라 약간의 차이가 있으며, 전반적인 상승세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자율 상승에 따른 효과가 나타나기에는 아직 이른 시기입니다. 너무 무리하게 매입하는 것은 삼가... 
2022년 상반기 애틀랜타 집값 file Jan 01, 2022
COVID-19가 발생한지 2년이 경과했습니다. 오머크론 변이 때문에 올 상반기에도 코비드19의 영향을 벗어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코비드19가 처음 나왔을 때, 많은 사람들이 경기 폭락을 예상했었습니다. 당시 저희는 "코비드19는 일시적인 것이고 결국... 
2021년 하반기 애틀랜타 집값 file Jul 02, 2021
코비드19가 해결되어가는 추세이지만, 변이 바이러스가 다시 퍼지고 있고, 백신 접종 기피로 인해 미국 접종률이 55%에 못미치며, 특히 조지아주를 비롯한 남동부는 접종기피가 심해 접종률이 40%대에 머물고 있습니다. 집단면역을 이루려면 (변이바이러스의 ... 
2021년 부동산 시장 전망 file Jan 02, 2021
2021년 주택 시장은 전반적인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COVID-19로 인하여 실물 경기가 급격히 위축되었는데, 주택 소유자들이 COVID-19로 인해 주택을 매물로 내놓을수 있는 상황이 아니거나 이사나 이직을 할수 없는 상황에 처하다보니, 주택 매물... 
코로나바이러스와 부동산 시장 file Feb 16, 2020
추가 (Update: March 2021) COVID-19 사태가 발생한 후 1년이 경과했다. 처음 사태가 발생했을때보다 코로나 상황은 훨씬 나빠졌었다. 미국 정부와 국민들의 코로나 대처가 사상최악였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경기는 생각보다 나빠지지 않았고(경기부양과 통화... 
2020년 상반기 부동산 전망 Jan 01, 2020
올 해는 매우 중요한 해입니다. 새로운 10년이 열리는 2020년이고, 선거등 정치적 변화기이고, 경제적으로는 부동산 침체기를 겪은지 10년이 경과했고, 부동산 가치 상승과 조정기를 거쳐 다시 재 상승기에 도달한 해이기 때문입니다. 부동산은 2016~2018년 동... 
2019년 하반기 부동산 전망 Aug 22, 2019
2019년 상반기에는 대체적으로 보합세를 유지했습니다. 70만달러가 넘는 집들은 약간 낮춰서 거래가 되었고, 45~69만달러 정도의 집은 작년과 비슷한 가격에, 25~35만달러 집은 작년보다 약간 높은 가격에 거래가 되었습니다. 6~7월에 무역분쟁과 이자율 상승 ... 
2019년 부동산 전망 Feb 03, 2019
애틀랜타 지역의 부동산 가격은 2018년 전반기에 매우 크게 상승했습니다. 신규주택 공급량이 많았음에도 신규 유입인구가 더 많았고, 그 동안 주택 구입을 미뤘던 사람들이 집 구입을 서둘렀기 때문입니다. 2018년 후반기에는 약보합세를 유지했습니다. 매물... 
2018년 부동산 시장 전망 Jan 19, 2018
2015 ~ 2016년 상승세이던 주택 가격이 2017년 상반기에는 대폭 상승했고, 2017년 하반기에는 안정세를 취했습니다. 기존의 실 수요자들이 대부분 집을 구입한 결과이기도 합니다. 지난 하반기에는 이직 관계로 집을 사고 파는 경우가 대부분였습니다. 지난 겨... 
애틀랜타 집 값은 정말로 싼가? file Jul 23, 2016
타주에서 이사 오는 분들은 한결같은 애틀랜타 집 값이 싸다고 말합니다. 뉴욕이나 LA등지에서 오시는 분들이 특히 더 그렇습니다. 굳이 맨허튼이 아니더라도 브룩클린에서도 주차장도 없는 타운홈마저도 1.5~2밀리언이니 애틀랜타 집 값이야말로 정말로 싸게 ... 
2016년 부동산 전망 Mar 01, 2016
2016년 애틀랜타 주택 시장은 전체적인 상승세를 탈 것으로 예상됩니다. 작년 가을에 일시적인 침체기를 겪었던 시장이 12월~2월 사이에 매물이 대부분 소진될만큼 활황을 보였습니다. 겨울철에는 시장이 냉각되는 것이 통상적인데 올해는 예년과 다르게 일찍... 
하반기 부동산 시장 전망 Jul 21, 2015
2015년 하반기 부동산 시장은 전체적으로는 기존 가격대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10~20만불대에서는 상승, 30~40만불대에서는 약간 상승, 50~80만불대에서는 기존 가격 유지, 90만불~200만불 대에서는 약보합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소규모 주택... 
2015년 부동산 시장 전망 Dec 04, 2014
2014년 애틀랜타 부동산 시장은 뜨거웠습니다. 매물이 나오는대로 셀러가 원하는 값에 대부분 팔리고, 비지니스도 좋은 매물이 없어 바이어들이 기다리는 형국였습니다. 주택시장의 경우, 일부 인기 지역에서는 이미 전고점(2006~7년 시세)를 넘어섰습니다. 이... 
뜨거워지는 콘도 마켓 file May 22, 2014
콘도 마켓이 장기 불황을 벗어나 활황을 되찾고 있습니다. 과거 최고점을 돌파한 것은 아니지만 인기 지역의 경우 그에 못지않는 가격대까지 회복되었습니다. 아래 도표는 2004년 콘도 거래에서 현금 거래가 차지하는 비율인데, 조지아주의 경우 바다나 산이 ... 
2014년 상반기 시세 Apr 19, 2014
2014년 상반기 시세에는 가격 상승을 기대하는 셀러의 기대심리와 바이어의 반발 심리가 복합되어 있습니다. 2011년 최저점에 도달한 부동산 시장이 2012년 가을부터 급격히 회복되기 시작하여, 2013년 가을에는 과거의 최고점에 근접할 정도까지 회복되었습니... 
2013년 여름 이후의 집 값은 어떻게? Jul 10, 2013
2012년 가을부터 서서히 상승하기 시작한 주거용 부동산 가격이 2013년 상반기 최고점에 도달했다. 일부 고급 콘도의 경우 최저점 대비하여 100% 오른 가격에 매매된 경우도 있고, 주거환경이 좋은 지역의 주택은 최저점 대비하여 20~30% 상승했다. 아주 특이... 
집 값이 오를 것인가 아니면 반짝인가 Apr 02, 2013
집 가격이 완연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고 일부에서는 과열되는 양상도 나타나고 있다. 예전 같았으면 전혀 팔릴 것 같지 않은 집도 내놓자마자 매매되는 경우도 생기고 있다. 집 값이 오를 것인가, 오르지는 않더라도 이 시세를 유지할 것인가, 아니면 반짝하고... 
2013년 상반기 주택시장 현황 및 향후 전망 Feb 18, 2013
2012년 가을을 지나면서 주택 매물이 급격히 줄어들기 시작하여, 2013년에 들어서부터는 가격이 상승하기 시작했습니다. 지역에 따라서 편차는 있지만 좋은 지역의 경우 20%, 일반적으로는 10%정도 상승했습니다. 그러나 이런 상승세를 본격적인 상승의 시작이... 
렌트 가격 대폭 상승 file Apr 06, 2012
주거용 부동산(집)의 세일 가격이 보합세를 보이는 가운데 렌트 가격이 작년 대비하여 대폭 상승하고 있습니다. 애틀랜타 지역 평균으로 10%정도 상승했으며 미국 전체적으로도 비슷한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소규모 주택의 경우, 현재 시세로 보면 렌트 비... 
부동산 시장 동향 및 전망 Jan 06, 2012
2012년 애틀랜타의 부동산 시장은 보합-상승-하락의 지역적 특성이 뚜렷하게 보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지역을 분할하여 이 지역은 어떻다고 말하는 것은 원칙에서 벗어나는 일이지만, 불행하게도 현재 지역적 특성이 매우 강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강이나 도... 
그리스 디폴트와 미국 주택시장 Sep 25, 2011
현재 시점으로, 그리스의 디폴트 또는 그와 유사한 고강도 조치는 기정 사실화 될 것 같다. 그리스의 전체 부채가 4400억유로 예상되는데 재기를 위해 50% 정도를 탕감해줄 경우, 2200억 유로 정도의 손실이 발생될 수 있다. 달러로 환산하면 3000억 달러 내외...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 Aug 08, 2011
올해 하반기의 주택시장은 지역적으로 안정, 추가 하락, 추가 상승의 방향으로 나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교육환경이 좋은 지역은 안정적으로, 이것에 더하여 고용 환경이 좋으면 가격회복이 예상됩니다. 반면 고용이 불안하고 교육환경이 좋지 않다면 가격은 ... 
모기지 규제 완화 예상 Jul 13, 2011
미국의 경제지표가 많이 향상되었지만 두가지 분야에서는 여전히 바닦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실업률과 주택지수입니다. 주택의 경우, 대기 구매자들은 계속 쌓이고 있지만, 모기지 규제가 점점 심해지면서 자격을 갖춘 바이어들도 모기지 승인 받기가 ... 
주택 가격 지수 약세 Jun 02, 2011
여름에 접어들고 있는 시점에서, 주택가격 지수가 강세를 보여야 하는 시점이지만 조사 결과는 반대로 약세입니다. 그 동안 미국 경기가 필요 이상으로 상승(회복)되는 조짐이 있었습니다. 소비자들의 체감 지수도 크게 향상되었습니다. 일부에서는 소프트패치... 
모기지 이자율 안정화 May 13, 2011
여름이 다가오고 있는 시점에서 모기지 이자율이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습니다. 2011년 초에 5%대까지 치솟었던 이자율이 4.6~4.7%대에서 안정되고 있습니다. 여름에 이사를 계획하신 분들께 조금이나마 부담이 줄어들게 되어 다행입니다. 렌트 시장과 주택 매... 
부동산 시장의 회복 과 침체의 양극화 Feb 10, 2011
올해도 벌써 이만큼 지났습니다. 연초에 계획했던 것처럼 잘 되고 있는 듯 하기도 하고, 어떻게 보면 그 반대로 가고 있는 것은 아닌지 하는 생각도 듭니다. 부동산 시장도 마찬가지로 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1) 전체적은 흐름은 좋은 방향으로 가고 있습니다.... 
모기지 이자율 상승 중 Dec 21, 2010
2011년이 오는 시점에 모기지 이자율이 가파르고 높아지고 있습니다. 지난 가을, 차압절차가 중단된 집들이 시중에 나오면서 거래가 활발해 지고 있고, 경기 회복이 점쳐지고 있는 것도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2010년 11월 초에 이자율이 4.17%까지 낮아졌던 ... 
사상 최저의 모기지 이자율 Sep 23, 2010
오늘 이자율이 사상 최저를 기록중입니다. Bank Of America 기준으로,30년 고정 4.125% (4.288APR)(*)5년 고정후 변동 ARM 3.25% (3.282APR)(*)$22만달러 집을 $4만달러 다운페이하고 구입했을때, 월 $618.75의 이자(첫달 기준으로)를 내게 됩니다. (원금, 세... 
위로